雜's러운

f4e 본문

雜影/物

f4e

잡스런 2009. 10. 25. 21:42

2006년 9월 12일 즈음에 그동안 정이 많이 들었던. fm2 with md-12, mf 50mm f1.4를 한꺼번에 처분하고 딱 13일에는 f4e를 구입했다..

fm2를 처분했던 가격 그대로 f4e를 샀으니 딱 떨어졌다고 해야하나?

그래도 정들었던 카메라 팔아 마음이 짠하긴 해도,

상태 좋은 넘으로 샀기 때문에 또다른 위로가 되기도 했다.

f4는 배터리 팩에 따라 s와 e로 구분된다.

내가 구입한 f4e는 배터리팩으로 mb-23이라는 넘을 가지고 있다.. 세로그립 기능도 같이하기 때문에 사용하기 편리하다..

다만 무겁다는 단점이자 장점이 있다..

셧터속도가 느리더라도 흔들림이 덜하겠지..

 

이제야 사진을 몇장 찍어서 올려본다..

2006.10.1

body정면

nikkor 80-200직진식을 장착한 모습

셧터 속도

셧터(S:싱글, C:연사모드)

nikon로고

nikon로고와 80-200렌즈의 줌

F4의 선명한 로고

nikon로고 우측에서

플래시 동조 포트

ISO, ASA, 필름감기, 데이터백 열기... 그리고 필름감기버튼 2

필름감기 버튼 R1

셧터속도와 노출보정

헤드

'雜影 > 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클래식카메라 TLR Ricohflex VII  (0) 2009.10.26
사무실 내자리  (0) 2009.10.25
커피  (0) 2009.10.25
f4e  (0) 2009.10.25
부표  (0) 2009.10.24
  (0) 2009.10.24
0 Comments
댓글쓰기 폼